Latest News

조폐공사, 마크원테크놀로지와 IT보안 솔루션 등 업무협약

작성자
Markone-Tech
작성일
2022-05-17 14:51
조회
692
반장식 조폐공사 사장(오른쪽)과 마크원테크놀로지 상두환 대표 © 뉴스1
한국조폐공사가 디지털 세계에서의 신뢰 기반을 구축하기 위해 보안 솔루션 사업을 확대한다.

조폐공사는 서울 마크원 본사에서 반장식 사장과 마크원테크놀로지 상두환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IT보안 솔루션 및 모바일 신분증과 관련된 신규 사업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조폐공사와 마크원테크놀로지는 이번 협약을 통해 △ IT보안 솔루션 분야 기술협력 및 사업 추진 △ 모바일 신분증 연계 서비스 협력 기회 발굴 △ 디지털 신사업 분야 협력사업 발굴 등을 추진키로 했다.

보안솔루션 사업은 조폐공사가 실물경제에서 구축한 위변조방지 기술을 디지털로 확장해 주유기, 계량기 등에 보안모듈을 탑재시켜 위변조를 방지하는 사업이다. 보안모듈은 다양한 IoT(사물인터넷) 기기에 장착돼 기기인증, 암호통신 및 주요 데이터 등을 안전하게 관리하고 저장할 수 있는 하드웨어 형태의 위변조방지 장치다. 초연결 시대 사물 간에 교환되는 정보의 신뢰를 보증하는 핵심 장치인 셈이다.

조폐공사는 주유기 전자봉인 및 지능형전력망 데이터 보호 등 공공분야의 IT보안과 모바일 공무원증, 운전면허증 등 국가 모바일 신분증 사업 등 공공사업을 수행하면서 첨단 위변조방지 기술을 축적하고 있다. 마크원은 2000년대 초 설립돼 통신 네트워크 및 IoT 디바이스 등을 통해 다양한 IT솔루션을 개발해온 만큼 두 회사의 협력이 디지털 신사업 분야를 발굴하는데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조폐공사는 현재 전국 4만여 주유소에 주유량 조작을 막는 등 여러 분야에 보안모듈을 공급하고 있는데 이번 협약 체결로 더욱 확대될 전망이다. 나아가 모바일운전면허증 서비스와 연계된 부가 서비스 개발도 공동으로 진행키로 함에 따라 모바일운전면허증 발급 확산에도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

반장식 사장은 “조폐공사가 보안 솔루션 사업과 공공사업을 수행하면서 쌓은 노하우를 IT기술 전문기업인 마크원의 기술과 합쳐 디지털 세계의 보안 파수꾼 역할을 더욱 튼튼히 수행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전ㆍ충남=뉴스1) 박찬수 기자 | 2022-04-25 11:00 송고